반응형
Notice
Recent Posts
Recent Comments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Total
관리 메뉴

세상 모든 잡동사니 집합소 스레TV

레전드 판 썰 - 시누이가 혼혈인 저한테 잡종이래요 본문

썰 전용 모음소/네이트판 전용

레전드 판 썰 - 시누이가 혼혈인 저한테 잡종이래요

스레TV 2017. 12. 14. 12:22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저는 영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어요 아빠쪽을 많이 닮아

서양인의 외모에 가깝지만 쭉 한국에서 산

한국인이예요


결혼한지 이년됐구요

처음부터 시누는 

속눈썹이 지네같고 징그럽다 눈이 쑥 들어가서 해골같다

피부가 서양인들처럼 건조해보구 안좋아보인다

기미많다 등등 외모지적을 많이했었는데요


저 그때마다 웃어 넘겼어요

대꾸해주거나 발끈하면 약점이라 생각하고 더 놀리고 욕하고 할까봐요 난 그런얘기해도 아무렇지않다~ 이런걸 보여주고 싶었던거 같아요 제가


근데 오늘


시어머니 댁 놀러갔다가 집에 가려는데 남편이 차를 다른곳에 대 놓아서 차를 가지러 갔고 저는 아파트 입구에서 시누랑 친구들로 보이는 일행

3명과 마주쳤어요 

인사했더니 그분들이

누구냐면서 외국인이냐 예쁘다 뭐 이렇게 말했어요

그래서 감사하다고 하려고하는데 

시누가 야 뭐가 이쁘냐 외국인 아니야 섞였어 섞였어

믹스!


이러면서 웃는거예요

거기서 그 친구들은 아랑곳않고 웃으며 어디랑 어디

혼혈이예요? 이러는데 기분이 너무 나빠서

아가씨. 그리고 저기요 기본적인 예의좀 지키세요

말좀가려하시구요 수준 보이네요

이러고 돌아섰는데 손도 덜덜 떨리고 

별의별 생각이 다들었거든요

근데 제 뒤에다 대고 아니 섞였으니까 섞였다 하지

그럼 뭐라해요? 어따대고 예의

운운하는거예요? 그럼 잡종보고 순종이라해요?

이러는데 너무 화가나서 머리채

잡고 싸우고 

남편와서 보고 깜짝놀라서 뜯어말리고 

시어머니 내려오시고 난리도 아니였가든요

저는 혼자 집에오고 남편은 아가씨랑 시어머니랑 얘기하고온다는데 시어머니나 남편 다 사과했는데도 

기분이 진짜 더럽네요

우울하구요 자꾸 눈물만 나요 

남편오면 뭐라해야될까요 

저 시누 용서못해요 

평생

안보고 살고싶아요

 


+후기


댓글 감사합니다 다 읽어봤어요
시누가 아침부터 차단할 새도 없이 전화가 와서 
이제서야 추가글을 쓰네요
남편이 어제 많이 혼내고 뺨도 때렸나 보더라구요


시어머니는 미안하다 늦둥이라 내가 너무 오냐오냐키워서그렇다 이제 집안 행사나 모임에 절대 오지못하게했다 대신 니 기분이 좀 풀릴때 언제가 됏든 얘기해줘라
내가 진심으로 사과하라고 가르치겠다 하셨어요
남편은 서른셋이구요 저는 스물아홉 
아가씨는 스물둘이예요



카톡 전화 다 차단했는데 다른번호로 문자가 왔어요
인터넷에 그렇게 글써놓으면 좋냐고 다른사람들이 편들어주니까 기세등등한가보다고 왔길래
아 맞아도 반성을 안하는구나 싶고 너무 화가났지만 


대답해주면 끝도없을거같아서
그번호도 차단했어요 안보고 살생각이구요
오늘 문자온거 카톡왔던거 남편 다시 보여줄 생각입니다
감사합니다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