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Notice
Recent Posts
Recent Comments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Archives
Today
Total
관리 메뉴

세상 모든 잡동사니 집합소 스레TV

[군대 귀신 썰] 순찰때마다 병사들과 후레쉬 들고 같이 다닌다는 귀신 썰 본문

썰 전용 모음소/썰 모음

[군대 귀신 썰] 순찰때마다 병사들과 후레쉬 들고 같이 다닌다는 귀신 썰

스레TV 2019. 5. 12. 19:26
728x90
반응형

저는 강원도 철원에 있는 부대에서 군복무를 했습니다.


저희 대대는 약 6개월 마다 한개중대씩 ASP라고 하는 곳에 경계파견을 가게 되는데요.


제가 경계파견 당시 귀신을 본다는 선임에게 들었던 이야기입니다.


먼저 이 ASP라는 곳은 탄약고들을 모아놓은 곳입니다.


ASP는 상당히 넓어서 구역을 나눠서 관리하는데


주변에 공동묘지가 있고 심지어 그곳으로 가는 순찰로 옆에는 무덤이 있어서 평소에도 조금 으스스한 곳이었습니다.


앞서 말씀드렸듯이 ASP는 넓어서 A,B,C,D 의 네 구역으로 나뉘어져 있었습니다.


A 와 D 구역이 맞닿는 지역에는 평소에는 쓰지 않는 초소가 하나 있습니다.


이야기는 이 초소에서 부터 시작됩니다.


제게 이야기를 해준 선임은 귀신이 보인다고 합니다.

 

"이 ASP에는 귀신이 상당히 많지.. 생활관에도 있고, 순찰로 바로 옆에도 있다."


-"정말 이십니까?"


"당연하지. 가만히 쳐다보는 놈들부터 쫓아오는 놈들도 있고, 심지어 자해하거나 죽어도 자살시도하는 놈도 있어"


귀신들은 흔히 자기가 했던 행동을 반복한다는데, 자기도 죽은지도 모르고 계속 군대에서 벗어나려고 자살시도를 하는거겠지요..


여하튼 문제는 이런 귀신들이 아까 말한 초소에도 있다는 겁니다.


어느날 순찰을 돌면서 그쪽을 봤더니, 반대편에서 순찰할때 드는 서치라이트 하나가 초소계단을 타고 내려오더라는 것이죠.


누군가 싶어서 초소계단을 향해 달려갔는데 불빛이 사라지고 아무도 없었다고 합니다.


이런 일이 종종 있었는데, 어느 날은..


A지역의 초소 그중에서도 D지역으로 가는 마지막 초소의 옆길은 거의 골짜기 수준이라 초소에서 바라보면 반대편에서 내려오는 것이 훤히 보입니다.


당시 그지역은 2소대가 근무를 서고 있었는데 후번 근무자가 오는데 서치라이트 불빛이 3개인걸 보고서는 순찰자랑 오는구나 싶어서 정석대로 수하를 했습니다.


그런데 수하가 끝나고 후번 근무자가 올라오는걸 보니 두 명뿐인겁니다.


근무자가 너네 순찰자랑 같이 온거아니냐고 분명 서치라이트 불빛은 3개가 비췄다고 했는데


그들은"우리는 각자 한개씩만 라이트를 켜고 왔는데?"


라는 답만 들었을뿐 나머지 한개는 자신들도 모른다는 겁니다.


아무래도 그곳에서는 떠나지 못하는 귀신이 혼자 순찰돌기에는 적적했던 모양입니다.






반응형
Comments